스킵네비게이션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메인메뉴 국립장애인도서관홈페이지 바로가기

닫기

보존용자료이용 안내

닫기

책표지

검색히스토리

닫기

검색히스토리

* 보유한도 건수는 10건입니다.
검색히스토리 목록
자료구분 검색질의어 검색건수
     

상세검색

상세검색 닫기
자료구분 선택
단행자료
연속자료
멀티미디어자료
장애인자료
웹정보자료
선택된 자료구분
  • 자료구분 선택
도서 상세 검색
도서 상세 검색
분류기호 참조
청구기호 검색
한국대학명
코드명
대학명 참조
한국정부기관명
코드명
정부기관명 참조
도서 상세 검색
발행년도 년 부터
소장기관 검색
판종유형/판종
내용형식
KDC 주제
주제명을 이용한 검색

주제명을 통해 자료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1. 주제를 입력하세요

주제명찾기
주제어 찾기

이용안내

검색방식 안내.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후방일치: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부분일치: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① 검색방식
    •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 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 부분일치- 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② 주제 입력란에 검색어를 입력하시고 [주제어 찾기]버튼을 클릭합니다.

2. 주제어를 선택하세요

목록

3. 주제어를 모아 검색할 수 있습니다.

선택된 주제명

[검색결과: 0건] 주제명을 선택하세요

학술기사

日本 京都 出土 高麗·朝鮮陶瓷의 現況과 性格 = The present situation and characteristics of Goryeo and Jeoseon ceramics excavated in Kyoto, Japan

표제/저자사항
日本 京都 出土 高麗·朝鮮陶瓷의 現況과 性格 = The present situation and characteristics of Goryeo and Jeoseon ceramics excavated in Kyoto, Japan / 李須惠
형태사항
p. 49-71 ; 26 cm
주기사항
영어 요약 있음
수록자료: 文化史學. 한국문화사학회. 第51號(2019년 6월), p. 49-71 51<49 ISSN 1598-0774
저자: 李須惠, 동북아불교미술연구소 연구위원
수록잡지명
文化史學.
청구기호
911.005-한494ㅁ-51
자료이용하는곳
3층 연속간행물실(서고자료대출반납)
자료 이용 방법
학술기사선택 => 바구니넣기 => 자료당일신청 후 [3층 연속간행물실(서고자료대출반납)] 에서 이용하십시오

목차

인쇄

 

다운로드

 

Ⅰ. 머리말
Ⅱ. 교토 출토 고려·조선도자의 현황
Ⅲ. 교토 출토 고려·조선도자의 성격과 의의
Ⅳ. 맺음말

펼쳐보기

초록내용/해제내용

인쇄

 본고는 일본 교토(京都)에서 출토된 고려시대와 조선시대 도자기 편 중 대표적인 것을 소개하면서 그 출토 현황과 성격을 정리한 것이다.
  교토는 1869년(明治2) 도쿄(東京)로 천도하기까지 천년에 걸쳐 일본 문화의 중심이 되는 역할을 담당하였다. 헤이안시대(平安時代, 794-1185) 수도였던 교토에서는 국풍문화가 꽃 피웠으며 헤이안 말기부터 카마쿠라시대(鎌倉時代, 1185-1333)에 걸쳐 대외무역이 활발해졌다.
  차문화가 유행한 아즈치 모모야마시대(安土桃山時代, 1573-1603)에는 수많은 도구들 중 특히 鉢, 碗, 접시 등 도자기의 수요가 급속히 증가하였으며, 오사카 사카이(大坂堺)에서는 다인과 수키샤(数寄者, 특히 다도를 즐기는 사람)의 안목을 선택된 도구가 우선 되었다. 그로 인해 대외교섭의 현관이었던 다자이후(大宰府)를 비롯한 키타큐우슈(北九州)지역, 그리고 킨키(近畿)지역의 항만도시로 발전한 사카이(堺)에 유입된 문물, 특히 도자기는 지속적으로 선별되면서 宮都인 교토에도 유입되었다.
  교토 출토 한국도자기는 이제까지 어느 정도 주목되어 왔으나 확인된 수입 도자기 중 미미한 관계로 전체적으로 정리된 자료는 아직 없다. 그러나 고려청자나 조선백자를 중심으로 출토품 중 양질의 일급품이 포함되며 지방산 백자, 시유도기, 옹기 등이 출토된 것으로 보아 교토의 한국도자기 수요가 일시적인 것이 아니라 중국과 태국, 베트남 등 여러 나라에서 생산된 도자기와 함께 지속적으로 선호되었음을 알 수 있다.
  현재 교토시내에서는 건축공사 시에 실시되는 발굴조사에서 다량의 도자 편들이 출토되고 있어 한국도자기가 지속적으로 확인된다. 또 과거의 발굴조사에서 출토된 도자 편에 대한 더 세밀한 조사가 이루어지면 교토 출토 고려, 조선도자의 성격이 한층 더 깊이 밝혀질 것이다.


  This paper summarizes the condition and character of the excavations, introducing the representative of the Goryeo and Joseon ceramics pieces excavated in Kyoto, Japan.
  Kyoto served as the center of Japanese culture for a thousand years until it relocated its capital to Tokyo in 1869. From the end of the Heian period(平安時代, 794-1185) to the Kamakura period (鎌倉時代, 1185-1333), private trade has become more active. Even after the abolishment of Japanese Mission to Tang China in 894, exchanges with Balhae and Silla continued, the envoys and objects came in constantly, and Japanese national customs bloomed. In the era of Azuchi Momoyama(安土桃山時代, 1573-1603) where tea culture was popular, the demand for ceramic, especially Lidded Bowl(鉢), Bowl(碗), dish and so on, increased rapidly among a number of tools. In Osaka Sakai(大坂堺), the tools chosen by discerning eye of teaist and Sukisha(数寄者, a person who enjoys tea especially) became priority. As a result, the foreign culture, introduced to Kitakyūshū(北 九州) including Dazaihu(大宰府) where the gateway to foreign negotiations and Sakai(堺) developed into a port city in Kinki(近畿) area, especially ceramic was continuously selected and brought into Kyoto, the royal palace.
  The Korean ceramic excavated from Kyoto has been a bit of attention so far, no data has been compiled as a whole because of the meager amount of imported ceramics identified. However, high-quality first-class products from Goryeo celadon or Joseon white porcelain were found, and local white porcelain, glaze ceramic, and pottery were found, indicating that Kyoto's demand for Korean ceramic was not temporary, but continued to be favored along with ceramic produced in China, Thailand, Vietnam and other countries.
  Currently, large quantities of ceramic pieces are excavated from construction work in Kyoto City, and the ceramic of Korea is continuously investigated. Further, if more detailed research is carried out on ceramic excavated from past excavations, the characteristics of Joseon ceramic excavated in Kyoto will be further studied.

펼쳐보기

알림

닫기
바구니 담기가 완료 되었습니다.
‘바구니’로 이동 하시겠습니까?

퀵메뉴

  • 메일링서비스 신청
  • 협약도서관 안내
  • 사서에게물어보세요
  • 프로그램 다운로드
맨위로
  • 페이지 위로
  • 페이지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