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네비게이션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메인메뉴 국립장애인도서관홈페이지 바로가기

닫기

보존용자료이용 안내

닫기

책표지

검색히스토리

닫기

검색히스토리

* 보유한도 건수는 10건입니다.
검색히스토리 목록
자료구분 검색질의어 검색건수
     

상세검색

상세검색 닫기
자료구분 선택
단행자료
연속자료
멀티미디어자료
장애인자료
웹정보자료
선택된 자료구분
  • 자료구분 선택
도서 상세 검색
도서 상세 검색
분류기호 참조
청구기호 검색
한국대학명
코드명
대학명 참조
한국정부기관명
코드명
정부기관명 참조
도서 상세 검색
발행년도 년 부터
소장기관 검색
판종유형/판종
내용형식
KDC 주제
주제명을 이용한 검색

주제명을 통해 자료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1. 주제를 입력하세요

주제명찾기
주제어 찾기

이용안내

검색방식 안내.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후방일치: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부분일치: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① 검색방식
    • 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시작하는 주제어
    • 후방일치- 입력하신 키워드로 끝나는 주제어
    • 부분일치- 입력하신 키워드 포함하는 주제어
  • ② 주제 입력란에 검색어를 입력하시고 [주제어 찾기]버튼을 클릭합니다.

2. 주제어를 선택하세요

목록

3. 주제어를 모아 검색할 수 있습니다.

선택된 주제명

[검색결과: 0건] 주제명을 선택하세요

학술기사

View of the soul in the Jeju shamanistic religion as evident in the Neokdeurim ritual

표제/저자사항
View of the soul in the Jeju shamanistic religion as evident in the Neokdeurim ritual / Yohan Yoo
형태사항
p. 219-234 ; 23 cm
주기사항
수록자료: Seoul journal of Korean studies. Institute of Korean Studies, Seoul National University. Vol.31 no.2(2018 December), p. 219-234 31:2<219 ISSN 1225-0201↔
저자: Yohan Yoo, professor in the Department of Religious Studie, Seoul National University
수록잡지명
Seoul journal of Korean studies.
청구기호
951.9005-S478s-31(2)
자료이용하는곳
3층 연속간행물실(서고자료대출반납)(보존)
자료 이용 방법
학술기사선택 => 바구니넣기 => 자료당일신청 후 [3층 연속간행물실(서고자료대출반납)(보존)] 에서 이용하십시오

초록내용/해제내용

인쇄

 This paper articulates Jeju shamanistic ideas of the human soul. While it has been thought in Jeju that human beings have three or even seven souls, I argue that these numbers are not specific but rather indicate the complete state of the multipart soul. By analyzing the neokdeurim, a Jeju shamanistic ritual performed to reintegrate the human soul, and by referring to related Jeju myths, I demonstrate that Jeju shamanism suggests that every person has a single soul. The soul can be divided into many smaller parts, each of which can depart from the body while the person is living if one meets with a serious accident or is frightened. Parts of the soul that have left the human body do not have independent personalities. Though it is not known where the departed part of the soul goes, it is commonly thought that it wanders around the world. The leaving of a part of the soul is thought to make a person vulnerable to attack by evil spirits and the diseases they bring, though this is not a physical illness itself. It is in order to bring back those departed parts of the soul that the neokdeurim needs to be conducted.

펼쳐보기

알림

닫기
바구니 담기가 완료 되었습니다.
‘바구니’로 이동 하시겠습니까?

퀵메뉴

  • 메일링서비스 신청
  • 협약도서관 안내
  • 사서에게물어보세요
  • 프로그램 다운로드
맨위로
  • 페이지 위로
  • 페이지 아래로